회주스님

대한불교조계종 제22교구 본사
천년고찰
두륜산
불교만남의장
종무행정
불교대학
템플스테이
호국도량 차(茶)문화의 성지
열린 마음 아름다운 도량!! 두륜산 대흥사입니다.
HOME > 천년고찰 > 인사말 > 회주스님

회주스님

대흥사 회주 상월 보선스님 이력
  • 1966년 용암사에서 천운스님을 계사로 사미계 수지
  • 1972년 통도사에서 월하스님을 계사로 구족계 수지
  •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 호법부장 역임
  • 대한불교조계종 대흥사 주지 역임
  •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 제11대 중앙종회 의원 역임
  •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 제13대 중앙종회 부의장 역임
  • 대한불교조계종 제22교구본사 대흥사 회주 (현)
  •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 제14대 중앙종회 종회의장 역임
청산과 백운이 무생을 노래하네

두륜의 기개는 남도의 하늘과 땅을 휘젖고
중생의 번뇌와 고통을 잠재웁니다.
두륜의 종주(宗主)인 청허휴정(淸虛休靜)선사께서는
대흥사에 주석하며 무상한 깨달음의 노래를 중생에게 남기셨습니다.

낮이면 한잔의 차요
밤들면 한바탕의 잠일세
청산과 백운이
함께 무생(無生)을 이야기하네

청허휴정선사께서 말씀하셨듯이 우리의 삶은 무생입니다.
그리고 한바탕 꿈과 같습니다.
오늘의 모습도 내 모습이 아니고
내일의 모습도 내 모습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중생은 생로병사의 무진행의 고통속에서 영원히 윤회합니다.

두륜산 대흥사에는 생로병사의 윤회를 끊는 할과 방의 확철대오가 있습니다.
13대종사(大宗師)와 13대강사(大講師)의 선향(禪香)과 법향(法香)과 다향(茶香)이
머물고 있는 두륜의 품은 길 없는 길을 걷는 모든 중생들이 번다한 세속의 때를 씻을 수 있고 영원한
무생의 자유를 얻을 수 있는 무생의 가르침이 있습니다.

80년 전에는 저것이 나이더니

80년 뒤에는 내가 저것입니다.

주지 : 월우(月佑)스님 / 고유번호 : 415-82-06783 /daedunsa@hanmail.net
(59047) 전남 해남군 삼산면 대흥사길 400 (구림리 799) 대한불교조계종 제22교구 본사 두륜산 대흥사(頭輪山 大興寺)
종무소 : 061) 534-5502~3 / 템플스테이 사무국 : 061)535-5775 / 팩스 : 061)535-5357
Copyright ⓒ Daeheungsa.co.kr All rights reserved.